최종편집 : 2020-06-04 17:41 (목)
전주 5개 작은도서관 문체부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전주 5개 작은도서관 문체부 공모사업 선정
  • 김영무 기자
  • 승인 2019.03.15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산·책마루어린이·우아문화의집·초록우산·옹달샘작은도서관 등 전주시 5개 작은도서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어린이와 작은도서관협회에서 주관한 ‘2019년 작은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 사업은 전국 468개 작은도서관 중 100곳을 선정해 매월 마지막 주 ‘문화가 있는 날’에 작은도서관에서 책을 매개로 한 문화예술 활동과 다양한 분야의 문화예술가와 작가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를 마련, 질 높은 독서문화 활동을 개발하고 보급하는 데 목적이 있다.

선정된 5개 작은도서관은 사업 선정에 따라 올 연말까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을 이용해 각각 6회에 걸쳐 각계각층 전문 독서문화 활동 강사를 파견해 다양한 강좌를 제공하게 된다.
세부적으로는 △영화감상과 영화원리를 통한 영화읽기 △책 속 주인공 인형 만들기 그림자극 △옛이야기와 전래놀이 △동화작가 특강 △책 수선해보기 프로그램 등이 각각 진행될 예정이다.
박용자 전주시 완산도서관장은 “이 사업으로 작은도서관을 좋아하게 되고 나아가 지역 문화 커뮤니티센터의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