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9 02:01 (금)
성폭력 피해 치료 와중 또 성폭행당한 장애인...‘용의자 추적중‘
상태바
성폭력 피해 치료 와중 또 성폭행당한 장애인...‘용의자 추적중‘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3.14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폭력 피해 여성 쉼터에서 지내던 지적장애인이 길을 헤매다 남성들에게 또다시 성폭행한 당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 진술을 듣고 수사에 나섰으나 아직 용의자를 검거하지 못했다.
14일 전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지적장애를 앓고 있는 청소년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실종수사팀을 꾸린 경찰은 A양을 이튿날 전주시 한 도로에서 발견했다. 
A양은 하루 사이 자신이 당한 일들을 경찰에 털어놨다.


조사결과 실종 당일 오전 9시께 A양은 성폭력 피해 여성 쉼터 관계자와 함께 심리치료센터에 들러 3시간가량 상담을 받았다.
이후 쉼터 관계자는 A양을 쉼터까지 인솔하지 않고 약도만 준 채 혼자 찾아가도록 한 것으로 드러났다.


쉼터로 이동하던 A양은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들과 마주쳤고, 이들은 A양을 인근 모텔로 끌고 가 성폭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행 장소 인근 CCTV 영상을 분석, 용의자 뒤를 쫓고 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민주당, 한국형 뉴딜과 그린 뉴딜 추진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