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5 22:22 (일)
순창군, 아미산 등 발빠른 등산로 정비 나서
상태바
순창군, 아미산 등 발빠른 등산로 정비 나서
  • 손충호 기자
  • 승인 2019.02.11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이 금과면 아미산과 순창읍 금산 등 관내 생활권 및 주요 명산 3곳에 대한 등산로 정비사업을 대대적으로 추진해 이용객의 안전한 산행과 건강증진에 도움을 줄 전망이다.
 최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숲을 찾는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안전하고 쾌적한 등산환경 조성을 위한 조치다.
올해는 산을 찾는 등산객의 안전에 역점을 두고 철재계단 도색과 목재데크 보수, 급경사지 목재계단 설치 등 시설물 정비에 총 2억원의 예산을 투자해 4km의 등산로를 올 6월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군은 각 등산로마다 현장여건에 적절한 공법을 적용해 등산객의 안전과 편의를 최대한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등산로의 시설물 유지보수는 등산객의 안전에 결정적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설치된 시설물의 안전점검 및 신속한 보수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꼼꼼한 정비를 통해 군민과 방문 관광객이 안전하고 쾌적한 등산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전주 여고생 동선 공개…접촉 40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