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0 22:38 (화)
'2018 레지던시 미술장터'.. 전주서 젊은 아트페어 브랜드 형성
상태바
'2018 레지던시 미술장터'.. 전주서 젊은 아트페어 브랜드 형성
  • 송미경 기자
  • 승인 2018.10.15 17:3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특징 담은 새로운 젊은 미술시장!!
▲ 정연희 작 'connection 8' 65.1x53 아크릴앤 캔버스
▲ 김판묵 작 'Short-sighted' 45.5x53.0 적색한지에 혼합재료

지역특징을 담은 새로운 젊은 미술시장이 펼쳐진다.

2018 레지던시 미술장터는 'Art market Stamp-Tour in Jeonju'를 슬로건으로 전주 한옥마을내 미술관, 갤러리 카페등 6개장소(돈키호테,교동미술관2관,공간 봄,아그배갤러리,삼양다방,추억박물관)에서 작가 직거래 아트페어 사업을 18일부터 28일까지 연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재)예술경영지원센터, 작가미술장터 사업부가 후원하는 미술장터 사업은 전북에서 처음 열리는 행사로, 전국의 레지던시 참여 작가와 전북에서 활동하는 작가들과의 협업 미술장터다.
 
이번 아트페어는 전국의 미술관련 레지던시 공간에서 활동하던 작가들과 전북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의 작품을 중심으로 아트페어를 개최하며 판매수익은 100% 작가에게 지급된다.
 
참여 작가들은 전주 한옥마을내 공간 6곳에 본인의 작품과 에디션, 아트소품등을 전시, 판매하며 모든 작품의 가격은 200만원 미만으로 형성되어 일반대중들이 미술작품 시장에 참여하도록 기획됐다.
 
행사 기간 동안 각 공간을 투어 할 수 있는 '스탬프 리플렛'과 20일 돈키호테에서 열리는‘아트마켓 워드로브 옥션’, 27일 교동미술관 2관에서 '아트스탬프 PT 웰컴 파티'와 '아트마켓 앤 쇼잉-바잉 콜라보 패션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이번 미술장터 사업을 주관하는 휘목미술관과 문화예술전시기획 공감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서 지역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의 다양한 발표 기회가 신인 미술작가들이 활동할 수 있도록 경제적인 구조가 마련되는 시발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송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현희 2018-10-16 17:41:34
안녕하세요 정현희작가입니다. 위에 connection 8작품의 작가이름이 정연희가 아니고 정현희입니다. 이름 수정부탁드립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성주 의원, 교통약자 위해 배려의식 실천 당부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확산방지 만전
  • [종합] 정읍 8명 집단감염....지역사회 확산 뇌관 터지나
  • 정읍시 70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이어 발생
  • 완주군마저...전주·군산·익산 빼고 전북 ‘인구소멸위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