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4 22:50 (화)
진안군, 폭염 피해예방 선제적 대응
상태바
진안군, 폭염 피해예방 선제적 대응
  • 박철의 기자
  • 승인 2018.08.02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군수 단장으로 폭염대응 TF팀 운영 == 농업분야에 예비비 8억7600만원 투입 =
진안군이 기록적인 폭염과 가뭄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발 빠른 대응에 나섰다.2일 군에 따르면 지난달 20일 폭염경보 첫 발령 이후 35˚~ 38˚의 불볕더위가 지속되고 있다.일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때 발령되는 폭염경보가 14일째 발령중이다.군은 폭염이 지속되자 선제적 대응에 나서고 있다. 지난달 19일 최성용 부군수를 단장으로 한 폭염대응 TF팀을 구성하고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쏟고 있다.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건강 확인, 건설현장 및 실외작업장 순찰, 무더위 쉼터 점검, 폭염 행동요령 ‧ 농작물 및 가축관리 요령 홍보에 힘쓰고 있다.또한 농작물의 안정생산을 위해 농업분야에 예비비 8억 7600여만원을 긴급 지원키로 했다.먼저 폭염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4억 400여만원을 투입해 스프링클러 2,258대, 분수호스 503대를 지원할 계획이다.스프링클러 및 분수호스는 농업현장에서 가뭄 발생 시 가장 유용하게 사용하는 농기구로 지난 2017년에는 981농가에 1,686대를 지원했다.이와 함께 4억 7200만원을 투입해 농업용 관정보수, 관정 이용시설 연장, 농업인에게 대여할 양수기를 구입하고, 천수답 등 농업용수 확보가 곤란한 지역은 관정을 개발하는 등 농업용수의 원활한 공급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이항로 군수는“연일 지속되는 폭염과 가뭄으로 농작물 생육 상태가 하루가 다르게 악화되고 있다”며“폭염과 가뭄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진안=박철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코로나19 이후 군산 가볼만한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