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29 08:49 (일)
농촌 복지향상 선도족 역할 다짐
상태바
농촌 복지향상 선도족 역할 다짐
  • 신성용 기자
  • 승인 2016.02.21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가주부모임 전북도지회 정기총회 개최

전북농협(본부장 강태호)과 (사)농가주부모임 전북도지회(회장 안옥이)은 19일 지역본부 상생관에서 농가주부모임 읍면 대의원과 농협 담당자 1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6 농가주부모임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전북 여성농업인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워크숍과 다문화 가정과 함께하는 한국문화 체험, 사랑의 손잡기 김장나눔축제, 1:1 맞춤 농업교육 등 주요 사업계획을 의결했다.

봉동농협과 운봉농협, 용진농협 농가주부모임은 지역나눔 행사와 다문화 사업 등을 활발히 전개해 농촌 활력화에 기여한 공로로 우수 분회상을 수상했다.

강태호 본부장은 “농촌의 여성 농업인구는 남성보다 10만명 이상이나 많고 가사와 영농을 동시에 부담하고 있는 반면 사회적·경제적으로는 약자의 위치에 있다”며 “농가주부모임 대의원들이 여성농업인의 지위향상에 중추적 역할을 맡아달라”고 당부했다.

안옥이 회장은 “농촌의 다문화 가정과 취약 농가를 위한 사업에 농가주부모임이 적극 참여해 지역의 구심체가 되는 단체, 농촌 복지 향상에 기여하는 단체가 되겠다”며 대의원들의 적극적인 사업참여를 강조했다.

농가주부모임은 독거노인과 조손가정에게 김장김치, 밑반찬 등을 나누며 이웃사랑운동을 실천하고 있으며 다문화 여성과의 지속적인 친정부모 결연을 통해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지원하면서 농촌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신성용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속보]전주에서 코로나19 검사받은 대구 50대 '양성'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속보] 전북 첫 신천지 교인 확진자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