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1 23:11 (수)
수필가 김상권, ‘뻐꾸기 소리로 아침을 열다’ 출간
상태바
수필가 김상권, ‘뻐꾸기 소리로 아침을 열다’ 출간
  • 박해정 기자
  • 승인 2014.10.28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상권 수필가가 두 번째 수필집 ‘뻐꾸기 소리로 아침을 열다(북매니저)’를 펴냈다.

이 책에는 ‘지금의 내 자리’와 ‘한잔 하세’, ‘돌이 말한다’, ‘뜻밖의 손님’, ‘너는 멋쟁이’, ‘그날 그곳의 감동’, ‘수필 농사’ 등에 61편을 담았다.

작가는 책머리에서 “인간답게 살려면 우리의 삶을 뒤돌아보아야 한다”며 “이러한 자기 성찰을 할 수 있는 것이 바로 수필이지 싶다”고 말했다.

이어 “좋은 수필은 독자에게 감동을 주면서 오래도록 여운이 남는 글이라고 한다”며 “내 책에 수록된 글 가운데 과연 고개를 끄덕이는 작품이 몇 편이나 될까 부끄러움과 두려움이 앞선다”고 밝혔다.

저자는 김제 출신으로 전주사범학교와 한국방송통신대를 졸업하고 한국산문(구 에세이 플러스) 수필 공모에 당선돼 등단했다.

대한문학 신인상과 황조근정훈장을 수상하고 행촌수필문학회 부회장을 역임했다. 현재 안골수필문학회와 꽃밭정이수필문학회 회장을 맡고 있으며 수필집 ‘다들 어디로 갔을까’를 펴낸 바 있다.

박해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