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5 17:37 (일)
전북대 총장 후보등록 오늘 마감… 양오봉 교수 등록여부 관심
상태바
전북대 총장 후보등록 오늘 마감… 양오봉 교수 등록여부 관심
  • 윤가빈 기자
  • 승인 2014.10.14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수회 “골치 아픈 상황, 명분과 실리를 잃을 것이다”

전북대 총장 후보등록을 앞두고 후보자들의 눈치작전이 치열한 가운데 교수회 직선제를 통해 임용후보자 추천후보로 선출된 양오봉(화학공학부) 교수의 등록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3일 양 교수는 기자와의 통화를 통해 “총장 후보등록을 하려고 생각 중이다”며 “교수회에 의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양 교수는 지난 달 실시한 교수회의 총장임용후보자 추천 선거에서 기호 1번 김관우(독어독문과) 후보를 68표차로 제치고 총장임용후보자로 선출됐었다.

대학의 간선제에 불복해 직선제 선거를 치른 교수회 입장으로서는 양 교수의 후보등록이 난감하다는 반응이다.

이왕휴 교수회장은 “서로 골치 아픈 상황이다”며 “양 교수에게 명분과 실리를 잃을 것이라 조언했지만 양 교수 지지자들의 의견도 있어 후보등록을 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교수회는 양 교수가 후보등록을 할 경우 2순위인 김 교수의 임용추천을 본부에 의뢰한다는 기본 계획을 세워두고 있다.

이 교수회장은 “후보 등록 이후 내부에서 본격적인 대책마련이 세워질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윤가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