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사설칼럼기고해돋이독자투고기자의시각
기사 (전체 40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해돋이] 따뜻한 보훈의 시작 재가복지서비스
대한민국은 지정학적인 요건 특성상 국내외적으로 수많은 시련을 겪어왔다.100여년전 끊임없는 독립투쟁으로 차갑고 어둡던 일제치하를 벗어났고 기쁨을 누리기도 잠시, 남과 북의 분단과 씻을 수 없는 상처인 한국전쟁의 발발을 겪게 되었다.또한 대내적으로는 경
전민일보   2019-08-22
[해돋이] ‘대피 먼저’는 관심과 습관이다
다양한 직업군에서 종사하는 사람들은 경험이 쌓이고 숙련되다보면 자연스럽게 해당 업무에 전문가가 되고 식견이 생기기 마련이다.소위 ‘직업병’이라고도 불린다. 이러한 직업병은 여러 상황이나 사물이 있어도 자신의 관심분야가 우선적으로 눈에 띄고 잘못된 점을
전민일보   2019-08-20
[해돋이] 고속도로의 단상
길은 재화(財貨)의 유통과 문화의 교류를 위해 항상 열려 있어야 한다.길이 막히면 바깥세상을 보지 못해 자아중심적 사고에 빠져든다. 의도적으로 길을 막아 쇄국정책을 쓴 나라는 세계사에서 뒤처진 결과를 보여줬고, 필사적으로 길을 열어 외지로 향한 개방정
전민일보   2019-08-19
[해돋이] 커피
요즘 거리마다 골목마다 한집 건너 하나라고 할 정도로 커피전문점이 우후죽순처럼 들어섰다. 커피 가게마다 손님들로 북새통을 이룬다. 마치 커피가 국민음료수처럼 느껴진다.은은한 향과 깊은 맛은 커피의 장점이다. 특히 커피는 향과 맛도 매력적이지만 무엇보다
전민일보   2019-08-08
[해돋이] 전주MBC가 왕의도시·꽃심도시 전주에서 점프를 하였다
전주MBC가 왕의도시·꽃심도시 전주에서 3일간 점프(JUMF: Jeonju Ultimate Music Festival)를 공연했다.전주MBC가 주최하고 주관한 2019 '전주 얼티밋뮤직페스티벌’은 전라북도, 전주시, 김제시, 완주군 등이 후원하
전민일보   2019-08-06
[해돋이] 올여름 휴가는 ‘장수 물빛공원’으로
물은 생명을 키워내는 원천이다.문명이 탄생한 곳에는 어김없이 물이 존재하고 있다. 인류의 4대 문명은 황하 유역 문명, 인더스강유역 문명, 나일강 유역의 이집트 문명, 티그리스·유프라테스강 유역의 메소포타미아 문명인데 발상지 모두가 큰 강을 끼고 시작
전민일보   2019-08-01
[해돋이] 이청득심(耳廳得心)
‘우리는 봉사 한다(We Serve)’라는 모토 아래 자유, 지성, 우리, 국가의 안전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우며 세계 최대의 봉사단체인 본단체는 이번 회기 FY19-20년 국제회장국으로서 우리나라에 21지구 8만4천여 라이온스 회원들이 그 어느때보다 긍
전민일보   2019-07-31
[해돋이] 관계의 기술
우리들의 마음은 많은 상처들로 얼룩져 있다. 그리고 그 상처들은 서로의 관계를 편안하지 못하게 한다.서로 사랑하고 있는 사이에도 역시 그런 일이 빈번하게 일어난다. 때로는 아주 사소한 일이 어마어마한 일의 시작이 되기도 한다.언젠가 두 아들을 둔 친구
전민일보   2019-07-30
[해돋이] 기분 좋은 아침
40년전 1만원도 안 되던 병장 봉급이 40만원으로 올랐다. 군인 딸이 사관생도 때 받았던 품위유지비와 같은 급여 수준이다.사관 후보생이 쓴 가계부에 “군것질 PX 2,500원”이라고 씌여 있다. 결재란에 “사랑하는 엄마, 대위 황지성” 버리려다 기록
전민일보   2019-07-17
[해돋이] 필로티, 고요할수록 감춰진 위험한 것들
그 무더운 여름, 방학이 시작되면 부리나케 시골로 달려가 맑은 공기와 시원한 냇가로 뛰어들어갈 생각에 가슴이 두근거렸다.여름밤 모닥불을 피우고 길게 늘어진 은하수 아래에서 할아버지, 할머니와 함께 먹는 저녁은 꿀맛이였다. 낮에 뛰어놀고 밤엔 별빛에 멱
전민일보   2019-07-15
[해돋이] 7월에 부치는 글
덥다, 덥다 하면 할수록 더운 7월은 잔인한 여름이다. 이런 7월에는 음력 7월 7일 칠석이 있다.목동인 견우와 베를 짜는 직녀가 일에 게을렀던 까닭에 옥황상제가 노하여 은하수를 사이로 놓고 갈라놓았는데, 해마다 칠석날이면 까치와 까마귀가 머리를 모아
전민일보   2019-07-03
[해돋이] 국민이 원하는 수사구조개혁
지난 4월 29일 국회 사개특위에서 수사권 조정 개정안을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하면서 수사권 조정과 관련해 검찰과 경찰의 갈등도 날로 심해지고 있는 실정이다.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법안들은 국회서 330일 이내에 의결이 이루어져야 하므로, 적
전민일보   2019-06-28
[해돋이]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한해의 반을 넘어가기 시작하는 6월도 벌써 중반이 넘었다.한여름이라기엔 아직은 여린, 봄이라기엔 그새 창창히 빛나는 6월의 해는 어쩐지 조금은 서글프다. 그리고 어쩐지 나라와 민족을 위해 산화한 순국선열, 호국영령의 영혼을 닮아 있다.6월 한달 자체가
전민일보   2019-06-20
[해돋이] 판소리는 촛불집회다
판소리는 특정한 놀이나 행위가 벌어지는 공간을 의미하는 ‘판’에서 인간의 가장 심층에서 울리는 본연의 외침과 민중의 수많은 희노애락 사연을 ‘소리’로써 나타낸다. 또한 소리꾼과 청중의 적극적 참여로 완성되는 독특한 특징을 지니고 있다. 그렇다면 이러한
전민일보   2019-06-14
[해돋이] 김동식의 ‘댓글부대’
얼마 전에 의 저자 김동식님 초청 강연에 다녀왔다. 저자의 책 을 읽으면서 신선한 충격을 받았기에 어떤 분이고, 무슨 말을 할지 궁금했다.은 어느 인터넷 유머 사이트에 실린 저자의 글 24편을 모아 펴낸 책이다. 이제까지 글쓰기에 대해서는 배운 적도
전민일보   2019-06-04
[해돋이] 매력의 DNA
사람은 무엇에 반하고 사람의 마음을 사로잡는 것은 그 사람의 매력이다. 똑똑하고 금력, 정력을 자랑하는 사람도 매력이 없으면 좋은 시선을 받지 못한다.상품이나 기업도 매력을 갖추지 않으면 시장에서 외면당하기 쉽다. 상품도 상품자체를 파는 것이 아니라
전민일보   2019-05-16
[해돋이] 스승과 그림자
‘스승의 그림자도 밟지 말라’는 말이 있다. 스승의 권위가 그야말로 절대적이던 시절, 마치 군주가 가지고 있는 것과 비준할만한 권위가 스승과 제자 사이에 존재하던 시절의 얘기다. 그런 ‘군사부일체’의 체계에서 제자는 그저 스승의 가르침을 좇을 뿐이라
전민일보   2019-05-15
[해돋이] 하임리히 응급처치를 알고 있나요?
딩동! 딩동! 출동벨소리와 함께 119구급대는 전주 시내의 한 가정집으로 향했다.할머니가 목에 이물질이 걸린 것 같다며 손녀가 신고 한 건으로 본부상황실에서 하임리히법의 실시 의료지도를 한 상황이었다.119구급차가 현장 도착 시 할머니는 상태호전상태로
전민일보   2019-05-14
[해돋이] 군인은 충무공 정신 본받아야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요즘 다시 주목받고 있다. 그간 이순신 관련 책과 영화가 수십 권, 여러 편이 출간·제작된 바 있다.단 열세 척 남은 배로 왜선 133척을 물리친 명량해전을 그린 영화‘명량’은 역대 최다 관객 기록을 세운 흥행작으로 이순신 장군이
전민일보   2019-05-07
[해돋이] 건강의 스피치
현대인들은 스트레스의 강도가 위험 수위를 넘는 생활에 시달리고 있다. 그래서 수년전부터 사랑, 웃음, 칭찬, 포옹, 박수와 같은 ‘피그말리온’ 효과로 행복하고 건강한 세상을 만들자는 바람이 불고 있다. 사랑, 웃음, 칭찬, 포옹, 박수는 스피치의 입말
전민일보   2019-05-0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전민일보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동부대로 762  |  대표전화 : 063)249-3000  |  팩스 : 063)247-6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희
제호 : 전민일보  |  등록번호 : 전북 가 00008  |  발행일 : 2003-05-12  |  발행·편집인 : 이용범  |  편집국장 : 박종덕
전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